HOME > 교육·문화 >
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
양주시, 제1회 추가경정예산 7,502억 원 확정
 
이윤태 기자 기사입력  2018/04/20 [05:55]

[한국NGO신문] 이윤태 기자= 양주시(시장 이성호)는 2018년 제1회 추가경정예산이 양주시의회 의결을 거쳐 7천502억 원으로 최종 확정됐다고 19일 밝혔다.

▲  양주시, 제1회 추가경정예산 7,502억원 확정. (양주시) 
 
 이번에 확정된 추경예산은 본예산보다 516억 원(7.39%)이 증가한 7,502억 원으로 일반회계는 당초보다 506억 원이 늘어난 6,090억 원, 특별회계는 10억 원이 늘어난 1,412억 원(공기업 1,056억 원, 기타 356억 원)으로 편성했다.

일반회계의 경우 세입예산은 세외수입 10억 원(2.49%), 지방교부세 285억 원(22.72%), 조정교부금 31억 원(5.70%), 국도비보조금 25억 원(1.38%), 보전수입 등 및 내부거래 155억 원(118.72%) 등이 증액됐다.

 분야별 주요 예산편성 현황을 보면 ▲마을버스 재정지원, 위험도로 개선사업, 도시계획도로 개설 등 수송 및 교통분야에 120억원, ▲U-city센터 설치사업, 은남일반산업단지 조성사업, 양주테크노밸리 타탕성조사, 소하천 정비 및 지방하천 유지관리 사업 등 국토 및 지역개발 분야에 118억원을 증액했다.

 또, ▲영유아보육료 지원, 장애인거주시설 운영, 노인 일자리 사업 등 사회복지분야에 90억 원, ▲생활폐기물 수집운반비, 급수취약지역 상수도보급, 운행경유차 배출가스 저검사업, 신천(2)생태하천 복원 사업, 노후 슬레이트 처리 지원, 비점오염저감시설 유지관리 등 환경보호 분야에 54억 원을 증액했다.

 이어, ▲중앙도서관 건립사업, 청소년수련원 주차장 및 운동장 개선사업, 서부권스포츠센터 건립, 양주대표축제 추진 등 문화관광 분야에 52억 원, ▲축산분뇨 악취개선 시설지원, 가축행복농장 지원 사업, 초등돌봄교실 과일간식 지원 시범사업 등 농림해양수산 분야 21억 원, ▲건강생활지원센터 설치 및 운영, 치매안심센터 운영비, 노인 및 영유아 국가 예방접종비 지원 등 보건분야에 14억 원 등을 증액했다.

시 관계자는 “이번 추경예산은 교통, 도로, 환경 등 시민생활과 직결된 지역현안사업과 국가정책에 의한 복지사업비 등 법정 의무적 경비, 시민불편사항 해소를 위해 꼭 필요한 사업들을 반영했다”며 “시민들이 실질적으로 체감할 수 있는 더 큰 감동도시 양주 조성을 위해 사업시행에 만전을 기하겠다”고 말했다.


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
기사입력: 2018/04/20 [05:55]  최종편집: ⓒ wngo
저작권자(c)한국엔지오신문. 무단전재-재배포금지.